최신 1104호
2018.10.28

지난 호 보기

구독하기
최신호 주요기사
최근 많이 본 기사
 

‘종교연합청년단 발대식 - 종교연합기구 창설은 우리 손으로’

종교를 하나로 세계를 하나로 인류를 하나로

by 관리자 posted Oct 23, 2018
Extra Form

1면-종교연합청년.jpg

 

  대산종사의 세계평화 삼대제언에 따른 종교연합(UR)기구 창설을 현실화 시키기 위한 ‘종교연합청년단 발대식 - 종교연합기구 창설, 우리 힘으로’가 종교연합추진위원회, 교정원 국제부의 주관으로 10월 9일(화) 오후 2시 서울교당 대각전에서 50여명의 참석자가 함께한 가운데 진행됐다.


  종교연합 청년단은 종교연합기구의 창설을 통해, 종교의 대동화합과 종교인들의 진심소통으로 세계평화를 이룩하고, 전세계의 종교인이 합심 합력해서 국제연합(UN)과 대등한 종교연합(UR)을 창설해 인류에 대한 영과 육의 빈곤·무지·질병을 퇴치할 수 있는 의무와 책임을 다할 것을 목적으로 한다.


  향후 종교연합청년단은 이웃종교를 공부하고, 종교간 대화 모임, 종교평화 교육활동, 국제 종교평화회의 참여 및 발표, 홍보, 종교연합 홈페이지 관리 및 홍보책자를 제작할 계획이다.


  최회공 원무(원남교당, 종교청년연합단 단장)는 “대산 종사가 제안한 종교연합기구가 창설되어 인류 ‘심전계발의 훈련’을 주도하면 야스퍼스가 영구 평화의 원리로 제안한 ‘인간 내면의 진실성과 본래성’을 계발하고 소통하게 하여, 법질서 확립에만 의존하는 칸트의 영구평화론의 한계를 극복할 것”이라며, “대산 종사가 제언 한 심전계발의 훈련에 의해 발현된 인간 내면의 본래 성과 칸트가 제안한 법질서 확립에 의한 도덕성은 수레의 두 바퀴가 갖추어짐과 같아서 내외겸전의 중도주의를 이루어 세계평화를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발대식 질의응답 시간에 한가선 교도(신촌교당)는 “종교연합기구를 원불교가 시작하는 것은 의미가 깊다”며 “종교연합을 위해 이웃종교들과 힘을 합쳐야 하고 종교연합청년단에 이웃종교인도 일정 비율로 함께해야 할 것 같다. 이에 대한 계획이 있는지 궁금하고, 국내 7대종단이 함께 하고있는 한국종교인평화회의(KCRP)와는 어떤 차별성을 가질 건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최 원무는 “세계평화나 전쟁 방지를 위해 적극적이지 않고, 결속력이 부족한 부분을 청년들을 위주로 촉진하도록 하는 역할을 하겠다는 것이 우리의 목표이며, 구체적인 활동과 방향성은 기획단계에 있다.”고 밝혔다.


  김관도 교도(종교연합추진위원장, (사)평화 이사장, 전 국회사무총장)는 “대산종사님이 “종교연합운동을 하면서 ‘원불교가 저 종교보다 낫지’하는 우월감을 가지면 종교연합운동 하는 자세가 아니다.”라고 하셨다”며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가 원불교 교도가 되는 것도 중요하지만 더 본질적인 것은 깨달음을 얻는 것이다. 그 위치에 서서 모든 종교인이 한 형제라는 확신이 들어야 진정한 종교연합운동을 할 수 있는 것이다. 성리를 깨닫고 일원상의 진리에 합하고 진정으로 상대방이 거부감을 느끼지 않는 그런 종교연합 운동을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결성된 종교연합청년단은 결의문을 통해 “1. 우리는 모든 종교를 하나로 보고 세계를 하나로 보며 모든 인류를 하나로 보는 큰 정신을 확립하여 세계 평화와 인류의 자유를 달성하는데 앞장서는 주인이 되기를 결의한다. 2. 우리는 종교인이 합심 합력해서 정치UN과 대등한 종교UR을 창설 시켜서 인류에 대한 영과 육의 빈곤·무지·질병을 퇴치시키는 의무와 책임을 지도록 하는데 앞장서는 주인이 되기를 결의한다. 3, 우리는 종교청년들이 먼저 종교의 교리적 융통과 종교적 공통 과제를 토의하는 협의체(Youth Conference for United Religion)를 구성하여 UR 창설의 기반을 이룩하는 데 앞장서는 주인이 되기를 결의한다.”고 다짐했다.

 

Atachment
첨부 '1'
  • 1면-종교연합청년.jpg,

  1. NEW

    [1104호]  마음은세상의보배

    잠실지구 청교협

    잠실지구 청소년교화협의회가 10월 15일(월)과 16일(화)에 강남교당에서 지구 내 청소년교화 담당교무 6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원기103년 지구 청소년교화실적 및 104년 계획수립을 중심으로 진행된 이번 회...
    Date2018.11.15 Views1 newfile
    Read More
  2. NEW

    [1104호]  이불 희사

    은혜 고시원

    권후영 교도(여의도교당)와 이명희 교도(서울교당)가 원불교 봉공회가 서울역 부근에서 운영하고 있는 은혜 고시원에 겨울 이불 40채를 구입해 희사했다. 사회의 어두운 곳에서 어렵지만 희망을 품고 은혜고시원에서...
    Date2018.11.13 Views9 newfile
    Read More
  3. NEW

    [1104호]  ‘삶과 죽음 어떻게 응답할 것인가?’

    4대종단과 함께하는 자살예방 포럼

    서울시와 서울시 자살예방센터 주최로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주교 4대 종단과 함께하는 열린포럼 ‘현대인들의 삶과 죽음 어떻게 응답할 것인가?’가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500여명의 각 종단 관계자...
    Date2018.11.13 Views11 newfile
    Read More
  4. NEW

    [1104호]  문화 예술로 열어가는 화해의 꽃바다

    원불교문화예술축제 성황리에 열려

    제3회 원불교문화예술축제가 교정원 문화사회부 주최와 (사)원불교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 일원문화연구재단, 용원문화재단의 주관으로 인사아트센터에서 10월 17일(수) 개막식과 18일(목)에 일원문화연구재단 심포지...
    Date2018.11.13 Views4 newfile
    Read More
  5. NEW

    [1103호]  보령노인복지관 양승조 충남지사 방문

    민선 7기 양승조 충청남도 도지사가 10월 12일(금) 사회복지법인 삼동회 보령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복지관 이용 어르신 100여 명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대화의 시간에는 복지관 이용자 대표, 노인 일자리...
    Date2018.11.13 Views2 newfile
    Read More
  6. NEW

    [1103호]  기氣나게 흥興나게

    기흥교당 가을운동회

    기흥교당(교무 천형구)이 “기흥나는 운동회”를 교당 교화분과와 청년회 주관으로 10월 7일(일) 용인시기흥구에 위치한 부아산 자락에서 28명의 교도들이 함께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운동회는 1부 일반,...
    Date2018.11.13 Views5 newfile
    Read More
  7. NEW

    [1103호]  생사해탈을 위해 적공해 달라

    이문교당 법위승급식 및 법호수여식

    이문교당(교무 박덕희)이 10월 14일(일) 법위승급 및 법호수여식을 가졌다. 올해 법위사정으로 법강항마위에 승급한 한도중, 정광도, 서옥진, 김상은 교도와 법호를 수증한 은(隱)산 이은상, 혜(惠)타원 정혜종, 형(...
    Date2018.11.13 Views4 newfile
    Read More
  8. [1103호]  아이디어로 교화를

    청소년교화교재 아이디어공모전 재가 교도 참가율 높아

    제17회 청소년 교화교재 아이디어공모전- ‘교화를 생각한 마음을 아이디어로’의 수상작이 출품됐다. 참신한 아이디어와 교화 열정을 바탕으로 미래세대 청소년 교화 전략을 수립하고 경쟁력 있는 원불교...
    Date2018.11.08 Views8 file
    Read More
  9. [1103호]  ‘우리 함께 뛸까요?’

    잠실교당 한가족 한마당 가을운동회

    잠실교당(교무 이종화, 이세은, 신원형)이 10월 14일(일) 한가족 한마당 가을운동회를 가졌다. 3040세대 가족교화에 이어 법의 씨앗을 뿌리기 위해 시작된 이번 운동회를 위해 잠실교당 한가족 한마당 준비위원들은 ...
    Date2018.11.08 Views17 file
    Read More
  10. [1103호]  새 활력을 충전

    여의도교당 체육대회

    여의도교당(교무 김덕수, 장상인, 이대종) 인화체육대회가 10월 14일(일)오전, 국회 둔치운동장에서 150여명의 교도들이 함께한 가운데 열렸다. 이대종 교무의 사회로 다양한 게임(공 나르기, 2인 3각, 풍선게임, 윷...
    Date2018.11.08 Views19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92 Next
/ 892

로그인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