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25주년 특별좌담2] 포스트 코로나 시대, 종교의 전환을 묻다 1~4부
상태바
[창간25주년 특별좌담2] 포스트 코로나 시대, 종교의 전환을 묻다 1~4부
  • 한울안신문
  • 승인 2020.06.11 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울안신문 창간 25주년 기획 특별좌담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종교의 길을 묻다’란 주제로 계속 이어진다. 지난달 1168호에 게재된 특별좌담Ⅰ에 이어 특별좌담Ⅱ~Ⅴ는 원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이하 원씨네)와 공동기획했다.

서양에서 영성의 바람이 불어와도 시대의 흐름에 가장 변화가 더뎠던 종교 그리고 원불교가 코로나19를 맞닥뜨리며 어떤 충격과 변화를 겪고 있는지 여러 계층의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눠본다. 종교는 과연 인류의 미래에 길이 될 수 있을까.

지난 5월 20일에는 두 번째 특별좌담으로 다년간 종교를 연구해온 학자들을 초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패널에는 '종교 없이 신앙인으로 살기' 저자 방영미 작가(이하 방), 양승우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강남교회 사제(이하 양), 조성환 원불교사상연구원 책임연구원(이하 조)이 참여했고, 사회는 원씨네 강현욱 교무가 맡았다.

동영상 제작=원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 강현욱 교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